“Industry 4.0의 열매는 격리된 솔루션으로부터 자라나지 않는다.”

Industry 4.0의 열매는 격리된 솔루션으로부터 자라나지 않는다

지난 10년 동안 2,000명 이상의 산업 기관 직원들이 독일의 다름슈타트 공과대학(Technische Universität Darmstadt)에서 교육과 직업 훈련 기회를 가졌다. 이들은 여기에서 Industry 4.0, 디지털화 및 생산 효율과 같은 주제에 관해 학습하고 구현을 위한 전략을 개발하였다. 본지는 연구원 Jens Hambach과 Andreas Wank 그리고 석사 과정 학생 Jonas Lauer와 대화를 나누고 독일의 중소기업들이

마감 작업은 단지 시작일 뿐

Vareo 제본기와 3날(three-blade) InfiniTrim 재단기는 디지털 제본에 완벽하게 적합하다. 이 솔루션은 B&R 기술과 짝을 이루어 마감 작업 4.0(Finishing 4.0)의 모든 측면을 커버한다.

인쇄 마감 작업 당신의 고된 작업이 언제나 명망 높은 포상으로 인정받는 것은 아니다. 바로 그러한 이유로 B&R의 오래된 고객 Müller Martini는 스위스 산업 4.0 상(Swiss Industry 4.0 Award)의 수상을 자랑스럽게 여긴다. 전세계 시장에서 활동하는 이 스위스 기계 제조사는 그의 배치 사이즈 1(batch-of-one) 제본 라인으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이것은 이 회사의 “마감

패키징 4.0 – 운전상의 탁월성을 가능하게

pakaging 4.0

Industry 4.0과 산업용 사물 인터넷(Industrial Internet of Things: IIoT)은 기계를 보다 용이하게 운영하고 유지 보수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총 소유 비용(total cost of ownership: TCO)의 감축을 약속한다. 대량 맞춤화는 실시간 수요에 대한 생산의 자동적 적응을 가능하게 하는 고도로 모듈화된 기계를 요구한다. PackML과 OPC UA의 광범위한 채용은 전반적 기기 효율성(overall equipment